하네스와 목줄, 안전을 위해서 구분해 사용해

[by Jamie McCaffrey] 하네스를 착용한 프렌치 불독 [CC BY-NC]

https://www.flickr.com/photos/15609463@N03/8694086789

대부분의 보호자가 목줄보다 가슴에 줄을 두르는 하네스 착용을 선호한다. 하네스는 가슴에 차는 안전 줄인데, 기관지가 약해 컥컥 거리는 모습이 안쓰럽거나 가녀린 목에 줄을 매는 것보다 가슴팍에 줄을 매는 것이 더 안전해 보이기 때문이다.

이웅용 훈련사(키움애견스쿨 대표)는 “일부 개를 제외한 대부분의 개는 목줄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특히, 지나치게 활발한 개, 제어나 훈련이 필요한 개, 일반 가정에서 키우는 대형견은 목줄이 필수다.”라고 말했다.

[by .scribe] 목줄을 착용한 개 [CC BY-NC-SA]

https://www.flickr.com/photos/60479251@N00/12037683124

많은 보호자들의 예상과 달리 어째서 목줄을 권하는 것일까?

개는 가슴이 팽팽해지면 구속감을 느낀다. 답답함을 느낀 개는 앞으로 달려나가려고 더욱 발버둥을 친다. 어떤 개는 하네스를 착용하면 줄에 가슴팍을 지탱한 채 앞발을 들고 뛰쳐나가려 하기도 한다. 이런 모습은 개가 스트레스 받고 있는 상태라고 볼 수 있다.

이웅용 훈련사는 “하네스는 가볍게 산책을 하는 노령견, 목줄에 대한 거부감을 줄이기 위해 적응이 필요한 어린 강아지, 기관지가 약간 개, 마약탐지견이나 군견 등의 목적으로 전문 훈련을 받은 개 등을 제외하고는 권하지 않는다. 의외로 개의 목은두툼하고 튼튼하다. 반면, 하네스를 착용하는 가슴팍과 갈비뼈 부근은 뼈가 약하기 때문에 자칫하면 갈비뼈 부근 골절 사고로 이어질 우려가 있는 부위다.”라고 설명했다.

산책하기 좋은 요즘, 올바른 지식으로 반려동물과 안전한 산책을 즐기도록 하자.


김윤경 PD  petzine1@naver.com

<저작권자 © petzine,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반려동물을 위한 건강 가이드

http://www.petzine.co.kr/

#펫진 #건강 #반려동물 #건강가이드 #산책 #가슴줄 #목줄 #하네스 #갈비뼈 #부상

펫진
펫진은 반려동물의 질병정보, 먹거리 정보, 병원정보 등을 임상수의사, 대학병원 교수님 등 전문가의 도움으로 취재해 제공합니다.
댓글 2
dongsan 1주일 전
우리는 대형견이구요 암컷입니다. 하네스 사용해봤는데 한쪽 젖꼭지가 쓸려서 부었어요 ㅠㅠ 대형견은 역시 목줄이 맞는거 같아요^^
좋아요 0 답글 0
송선민 4일 전
목줄 써도 괜찮을까요...? 저희 집 아가는 두살 말티즈인데요ㅠㅠㅠ하네스차면 답답해하는거보고 안그래도 걱정이였거든요 ㅠㅠ
좋아요 0 답글 0